Home
Views 317 Votes 0 Comment 0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우도펜션에서 1박, 다시 가도 나는 우도피아


"모든 것이 맘에 들었던 우도펜션, 우도피아"

제주도에 살면서 일 년에 몇 번씩은 우도를 찾아가지만 하룻밤을 묵고 오는 경우는 거의 없는 것 같습니다. 물론 얼마 전에 있었던 소라축제처럼 이틀에 걸쳐서 행사가 있을 때에는 예외로 하고요, 그러고 보니 일 년에 한 번쯤은 1박을 하고 온 셈이네요. 지난번에는 펜션에서 묵지 않고 비박을 했었네요.

우도에는 캠핑의 성지라고 할 수 있는 비양도가 있어서 야영 장비를 차에 싣고는 비박을 자주 하게 되는데요, 이번에 만큼은 펜션을 이용해봤습니다. 우도 소라축제가 기상악화로 한차례 연기가 되고, 또 연기된 날도 그다지 기상여건이 좋질 못했어요. 야외에 텐트를 치기에는 아주 힘든 날씨였지요. 그래서 선택한 것이 바로 펜션입니다.

인상 깊었던 펜션이야기는 나중에 하고 우도에서 있었던 소라축제 사진 몇 장을 소개할게요.

9996A14E5AD16F150ECE3D

우도의 뿔소라는 참 맛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거의 해마다 우도를 찾는 편입니다. 바다에서 직접 해녀들이 채취한 싱싱한 소라를 저렴한 가격에 구입해서 먹을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축제장을 찾은 보람은 충분합니다.

축제장 무대에서 화려한 공연을 보는 것도 좋지만 뭐니뭐니 해도 축제장의 백미는 먹거리 장터입니다. 소라축제니 만큼 소라구이에서부터 시작하여 소라회, 소라꼬치 등 소라를 재료로 한 음식들이 많습니다.

996B654E5AD16F1612B9FC

그중에서도 압권은 소라구이지요. 활활 타오르는 숯불 직화에 그대로 구워지는 소라는 참으로 고소합니다. 그 맛을 잊지 못해 매해 이곳을 찾는 이유입니다.

991C084E5AD16F161951ED

9995DC4E5AD16F160E701A

오랜만에 우도를 찾았다면 섬을 한 바퀴 둘러보는 것도 놓치지 말아야할 우도 여행법입니다. 요즘 계절은 유채꽃과 청보리가 한창입니다. 예전에는 우도의 대부분이 이런 풍경이었는데, 최근 들어 많이 줄어들긴 했습니다. 그래도 간간이 눈에 띠는 유채꽃과 보리밭의 풍경은 정겹기만 합니다.

99CB724E5AD16F160AAFBF

우도에서 제가 가장 좋아하는 해변인 하고수동 해변입니다. 우도에는 홍조단괴로 이루어진 서빈백사도 있고, 검은 모래로 이루어진 검멀레 해변도 있는 독특한 곳이기도 합니다. 이밖에도 우도에는 눈부신 경관들이 많지만 다음기회에 소개하는 걸로 하고요, 저희 일행이 묵었던 펜션으로 가보겠습니다.

9934854E5AD16F17035FCB

여기가 바로 우도피아 펜션입니다. 차를 주차할 곳은 주변에 충분하고요, 가장 먼저 시선을 끄는 것은 아름답게 꾸며진 넓은 정원입니다.

99B2A84E5AD16F150C233E

9935564E5AD16F1737CF9D

우도피아에는 지금 보시는 본관을 비롯하여 규모가 각기 다른 건물의 펜션이 3채가 더 있습니다.

9911C74E5AD16F171ABE84

본관 계단으로 올라 주변의 경치를 한 번 보겠습니다.

9926E34E5AD16F1704D5BB

바다 쪽 탁 트인 경관을 보니 가슴까지 시원해지는 느낌입니다.

99CD0D4E5AD16F180AB5A5

정원 쪽 방향, 눈에 보이는 세 개의 건물 모두 펜션이고, 우리가 묵었던 곳은 가장 오른쪽에 있습니다.

99BF4A4E5AD16F180B5474

멀리 성산 일출봉이 희미하게 보이는 남쪽 방향입니다. 돌담들과 보리밭 풍경이 마음을 편안하게 해줍니다.

9941694E5AD16F1802CE5C

멀리는 우도봉이 시야에 들어오고 깔끔하게 정돈된 정원이 한눈에 들어옵니다.

99A29A4E5AD16F190DFA8E

우리가 묵었던 펜션 건물입니다. 해가 떨어지는 시간에 사진을 찍어서 색이 정말 예쁘네요.

99A2484E5AD16F190D534A

이제 실내를 소개해드릴게요.

9907414E5AD16F19061BE5

문밖에는 탁자가 놓여 있고, 고기를 구워 드실 분들을 위해 불을 피워주시기도 합니다. 실내에서 고기 굽는 일은 금물입니다.

99A3484E5AD16F190D9B8A

현관을 들어서니 너무나 깔끔하고 무엇보다도 밖에서 보는 것과는 달리 거실이 매우 넓었고 문틀에 먼지하나 낀 곳이 없이 깨끗한걸 보니, 얼마나 정성스럽게 관리를 하고 있는지 짐작할 수 있었답니다. 

995AAB4E5AD16F1A3ADDDB

방 하나에 더블 침대 하나,  일행이 다섯 명이라 침구가 추가로 지급이 되었고, 나머지 일행들은 거실바닥에서 잠을 잘 예정입니다. 침구류도 아주 깨끗했습니다.

99CB5E4E5AD16F1A0A962E

주방 쪽 모습입니다. 사진으로 봐도 그렇고, 직접 봐도 크게 다르진 않은데요, 가정집처럼 아주 편안한 느낌을 받았던 곳입니다.

99EDC34E5AD16F1A089903

필요한 용품들도 다 완비되어 있는 욕실의 모습

994D374E5AD16F1B15EC39

무엇보다도 이곳에서 크게 감동을 받았던 것은 우리가 도착하기 전에 따뜻하게 난방이 되고 있었다는 것입니다. 여행을 할 때 일반적인 펜션에선 볼 수 없는 광경이었습니다. 이곳 사장님이 고객들을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지 알 수 있는 대목이기도 합니다.

99A0BA4E5AD16F1B0D3986

야경도 한 컷 담아봅니다.

9943084E5AD16F1B02E140

아침에 여사장님께서 해주시는 전복죽 맛을 끝내 보지 못한 것이 아쉽지만, 아주 편안하게 하룻밤을 묵을 수 있었다는 것만으로도 우도에 또 묵게 된다면 꼭 다시 찾을 것 같은 예쁜 펜션이었습니다.

SNS로 더 유익한 정보를 받아보실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친구맺기+  인스타 친구맺기+
?

미국생활 - 요리, 맛집, 문화생활

맛집,TV 등 사소한 일상 얘기

  1. [제주 겹벚꽃 명소] 벚꽃이 사라진 제주의 핑크빛 물결

            벚꽃이 사라진 제주에는 핑크빛의 또 다른 벚꽃이 새로운 명소가 된 오라동 겹벚꽃 가로수길 유난히 벚꽃이 빨리 피고 빨리 떨어졌던 올봄, 벚꽃이 떨어지기가 무섭게 꽃망울을 터트리는 꽃이 있으니 바로 겹벚꽃입니다. 산록도로나 한라산 횡단도로...
    Date2018.04.17
    Read More
  2. 효리네 민박2 11회-효리화 되어가는 윤아 겨울은 가고 봄이 온다

    차가운 계절이 지나고 봄이 찾아오는 과정이 <효리네 민박2>에서 그대로 드러났다. 완연한 봄은 아니지만 따뜻한 바람이 찾아오기 시작한 그곳은 봄맞이 새로운 민박집으로 거듭났다. 겨울 민박집을 든든하게 해주었던 윤아는 마지막 날이 되어서는 이효리와 ...
    Date2018.04.16
    Read More
  3. MBC 스페셜-416 합창단 웃음을 잃은 사람들에게 희망을 노래한다

    노래는 위대하다. 우울하거나 힘들 때 그저 흥얼거리기만 해도 분위기를 바꿔줄 수 있으니 말이다. 세월호 참사로 아이들을 잃은 엄마들은 그렇게 노래를 했다. 희생자 부모들만이 아니라 일반인들까지 함께 한 '416 합창단'은 매주 월요일 함께 모여 노래를 ...
    Date2018.04.16
    Read More
  4. 스트레이트-세월호 진실 규명을 막은 자들은 누구인가?

    세월호 참사 4주기다. 하지만 여전히 의문은 풀리지 않은 채 남겨져 있다. 다만 이제는 그 진실에 보다 접근할 수 있는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것이 다행이라면 다행이다. 여전히 세월호 참사 진실이 밝혀지는 것이 두려운 정당과 보수 언론은 진실 규명을 막기...
    Date2018.04.15
    Read More
  5. 라이브 12회-정유미의 따뜻한 위로와 배성우가 딸에게 건넨 충고

    정오가 건넨 따뜻한 위로. 12년 전 아픈 상처를 입고 견뎌왔던 이가 해줄 수 있는 진심은 통할 수밖에 없다. 그 따뜻한 위로는 세상을 변하게 한다. 그 과정이 고통스럽고 힘겨울 수밖에 없지만 용기는 결국 세상을 바꿀 수밖에 없다. 노희경 작가가 경찰 이...
    Date2018.04.15
    Read More
  6. 한국에서는 도저히 상상할 수 없는 베트남 요리

            한국에서는 도저히 상상할 수 없는 베트남 요리 “통구이 하는 것 보고는 경악, 놀래 쓰러질 뻔..” 얼마 전에 베트남 나짱으로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개인적으로 베트남 음식들은 입맛에 맞는 탓에 해외여행치고 가장 무난한 곳이 베트남이 아닐까 생...
    Date2018.04.15
    Read More
  7. 그것이 알고 싶다-거대 권력이 성추행 범죄를 무기력하게 만드는 방법

    기괴한 사건이 있다. 절대 권력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전직 검찰총장과 아무것도 가진 것 없는 골프장 여직원 사이의 고소 사건은 현재 시점에서도 많은 것을 시사한다. <그것이 알고 싶다>가 신승남 전 검찰총장 성추행 범죄에 집중한 이유는 현재 일고 있...
    Date2018.04.14
    Read More
  8. 라이브 11회-정유미 12년 동안 멈춰있던 PM 10:48의 비밀

    촉법소년 사건을 통해 늙은 사수는 첫 사수가 되었다. 서로를 제대로 알아가는 시간. 그런 시간들을 거치며 시보들은 좋은 경찰로 성장해 간다. 다양한 성범죄들이 연이어 터져 나오는 상황에서 정오는 상수가 외친 시간에 몸이 굳어버렸다. 12년이라는 시간...
    Date2018.04.14
    Read More
  9. 우도펜션에서 1박, 다시 가도 나는 우도피아

            우도펜션에서 1박, 다시 가도 나는 우도피아 "모든 것이 맘에 들었던 우도펜션, 우도피아" 제주도에 살면서 일 년에 몇 번씩은 우도를 찾아가지만 하룻밤을 묵고 오는 경우는 거의 없는 것 같습니다. 물론 얼마 전에 있었던 소라축제처럼 이틀에 걸쳐...
    Date2018.04.13
    Read More
  10. 숲속의 작은 집 2회-박신혜 소지섭 일상과 숲 속 소리의 성찬에 취하다

    박신혜와 소지섭이 숲속의 작은 집에서 미션을 받아 수행하는 과정을 담는 <숲속의 작은 집>은 일상에서 벗어나 잠시 여유를 느끼게 해주는 프로그램이다. 홀로 지내야 한다는 것과 많은 제약이 존재하는 공간 속에서 제작진의 미션들을 수행하는 과정들은 나...
    Date2018.04.13
    Read More
List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 689 Next
/ 689

INFORMATION

CONTACT US

이메일 : [email protected]

업무시간 : AM 08:00 ~ PM 18:00

www.miju24.com

Copyright 2009~ Miju24.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