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US.Life 미국생활 Issue
미국생활1.png
Views 3066 Votes 0 Comment 0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1111.jpg

이사 후 이민국에 반드시 주소 변경 신고 필수 


비시민권자 10일내 신고해야 

한인들 의무 규정 제대로 몰라 

영주권 신청 기각 빌미 제공도



반 이민 정책이 강화되는 가운데 이민국의 의무사항인 '주소 변경 신고' 규정을 소홀이 여겼다가 낭패를 보는 경우가 늘고 있다. 


특히 한인들은 이 규정을 제대로 몰라 불이익을 당하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이민서비스국(USCIS)에 따르면 영주권을 비롯한 미국내 거주하는 외국인은 이사를 한 뒤 10일 내 반드시 변경된 주소를 신고해야 한다. 만약 의도적으로 신고하지 않은 것으로 간주할 경우 경범죄가 적용돼 최고 200달러 또는 30일 구금형에 처할 수 있다. 


문제는 처벌 자체보다 체류 신분의 불이익이다. 영주권 서류 요청 통지서나 이민국의 행정 서류를 받지 못해 실제 영주권 신청이 지연 또는 기각되는 빌미를 제공할 수 있기 때문이다. 


최근 김인철(가명)씨는 "얼마 전에 이사를 했는데 우편물 수령을 위해 우체국에 주소 변경만 신청했는데 알고 보니 이민국에 이를 신고해야 한다는 의무규정이 있더라"며 "이민국으로부터 받아야 할 행정 서류가 너무 늦어져서 결국 연락을 해봤더니 주소 변경 신고를 하지 않아 생겨난 일이었다"고 말했다. 


특히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들어선 이후 이러한 의무 규정은 더욱 강화되는 추세다. 가족 이민 취업 비자 체류기간 연장 신분 변경 영주권 또는 시민권 신청 등 USCIS 관련 서류가 수속 중에 있는 경우라면 반드시 제때 주소 변경 신고를 해야 한다는 게 법조계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조나단 박 변호사는 "만약 주소 변경 신고를 하지 않았다면 지금이라도 빨리 주소 변경 신고 양식(AR-11)을 작성하거나 이민국 웹사이트를 통해 주소 변경 신고를 마무리해야 한다"며 "한 예로 조건부 영주권자가 주소 변경이 제대로 되어 있지 않아 '조건 해지 통보서'를 제때 받지못해 큰 낭패를 보는 경우도 있었다"고 전했다. 


주소 변경 미신고는 자칫 이민 관련 서류 심사시 USCIS로부터 거절의 빌미를 제공하는 원인이 될 수도 있다. 


LA지역 한 이민법 변호사는 "최근 반 이민 정책이 강화되면서 각종 이민 서류 심사가 까다롭게 진행되고 있는데 주소 변경 신고서를 제출하지 않을 경우 영주권 신청 자체를 거부할 수도 있다는 이민국 내부의 방침도 있었다"며 "대개 한인들은 미국내 합법적으로 체류할 수 있는 비자만 받으면 모든 신분이 안전하다고 생각하는데 요즘 같은 시기에는 사소한 규정이라도 제대로 지키는 게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변호사들은 ▶주소 변경 신고서 작성시 가족이 함께 이사를 했어도 모두 각각 신고할 것 ▶우편보다는 온라인(www.uscis.gov)을 통해 신고할 것 ▶서류를 우편으로 접수할 때는 접수증을 반드시 인쇄해 증거를 보관해 둘 것 등을 조언했다. 


한편 USCIS의 영주권 발송 오류도 심각하다. 최근 국토안보부 발표에 따르면 약 20만 건의 영주권 카드가 신청자에게 제대로 발급되지 않았거나 다른 주소로 발송됐다.



미국생활 Issue

미국생활 관심사 이슈

  1. 캘리포니아 마리화나 사자 새벽부터 줄서기

    캘리포니아 마리화나 사자 새벽부터 줄서기 판매·소지 합법화 시행 기호용 마리화나의 소지와 판매가 합법화되고 최저임금이 인상되는 등 2018년 새해 첫날부터 우리 실생활에 영향을 미치는 다양한 캘리포니아 주법들이 새로 발효됐다. 캘리포니아주...
    Views1611 file
    Read More
  2. 전문직 취업 H-1B 비자 더 까다롭게 제한한다

    영주권 신청자 7년차 연장 폐지 고려중 컴퓨터 추첨시 고숙련 고임금 우선배정 트럼프 행정부가 전문직 취업 H-1B 비자 발급을 더욱 까다롭게 제한할 채비를 하고 있다. 영주권을 신청하면 비자 유효기간이 6년후에도 무제한 연장하는 이른바 7년차 연장을 폐...
    Views1933 file
    Read More
  3. 명문대학 저소득층 학생에게 입학기회 확대

    명문대학 저소득층 학생에게 입학기회 확대 명문대 80여 곳 기회 확대 하버드·프린스턴·예일 포함 아이비리그 등 전국의 명문 공.사립대 80여 곳이 저소득층 학생의 입학 기회를 확대한다. 26일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시작된 저소...
    Views1445 file
    Read More
  4. 미국 원정출산 사이판에 몰린다

    미국 원정출산 사이판에 몰린다 지난해 첫 사이판 신생아보다 중국 신생아 더 많아져 미국 시민권 노린 원정출산 한해 중국 1만명, 한국 5천명 미국 시민권자 자녀를 만들려는 원정출산이 사이판으로 몰리고 있는 것으로 폭로돼 ‘앵커베이비’ 논...
    Views2110 file
    Read More
  5. 한인 스킨케어 불법고용 만연

    한인 스킨케어 불법고용 만연 의료 사고시 환자만 피해 한인 스킨케어나 클리닉에서 신분이 안 되는 간호조무사(CNA)나 간호사(LVN·RN)를 고용해 불법 시술을 저지르는 일이 만연한 것으로 나타났다. 캘리포니아는 합법신분자 또는 영주권자만 간호 인...
    Views1967 file
    Read More
  6. DMV 운전면허 신청 한국여권 인식 오류

    DMV 운전면허 신청 한국여권 인식 오류 총영사관 “한인 10명 피해 잇따라… DMV 오류 인정 “피해 사례 신고하면 DMV 측 재심 통한 처리 약속” 캘리포니아 주 차량국(DMV)의 운전면허 신청자들에 대한 신원 확인 시스템이 한국 여권을...
    Views2509 file
    Read More
  7. UC, 캘스테이트 등록금 전면 면제

    주민발의안 추진 UC와 캘스테이트를 포함한 캘리포니아 내 주립대의 학비를 주 거주자 출신 학생들에게 전면 무상보조하자는 내용의 주민발의안이 추진되고 있다. 19일 캘리포니아주 총무처에 따르면 UC와 캘스테이트 및 커뮤니티 칼리지 등 주립대 학부에 진...
    Views1520 file
    Read More
  8. 미국방문 비자면제국 입출국 심사 강화

    미국방문 비자면제국 입출국 심사 강화 38개 비자면제국 미국방문객 미국데이터로 심사 오버스테이 2% 넘는 국가 경고캠페인 요구 미국이 한국 등 38개 비자면제국들에 대해 입출국 심사를 대폭 강화하고 나섰다 미국은 한국 등 해당국가 공항에서 미국방문자...
    Views1656 file
    Read More
  9. 이사 후 이민국에 반드시 주소 변경 신고 필수

    이사 후 이민국에 반드시 주소 변경 신고 필수 비시민권자 10일내 신고해야 한인들 의무 규정 제대로 몰라 영주권 신청 기각 빌미 제공도 반 이민 정책이 강화되는 가운데 이민국의 의무사항인 '주소 변경 신고' 규정을 소홀이 여겼다가 낭패를 보는 경우가 ...
    Views3066 file
    Read More
  10. 롱비치항 LA항 물동량 올해 사상 최대

    작년보다 6~10% 늘어 롱비치항 LA항 물동량 올해 사상 최대LA항과 롱비치항이 올해 사상 최대 물동량 기록을 갱신할 전망이다. LA항의 경우, 이미 지난달 월간 물동량으로는 사상 최대 기록을 올린데 이어 두 항구 모두 1~11월 누적 기록이 지난해 같은 기간...
    Views1715 file
    Read More
  11. 베벌리힐스 한인 마취과 의사 살인혐의 기소

    마약성 진통제 과다 성형수술 환자 사망 베벌리힐스 한인 마취과 의사 살인혐의 기소 한인 마취과 의사가 베벌리힐스의 성형외과에서 수술을 받는 환자를 마취하면서 마약성 진통제를 과다 투여해 환자를 사망케 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LA 카운티 검찰에 따르...
    Views2061 file
    Read More
  12. UC 지원자 전체 22만1,700명 역대 최고 한인 4,198명

    UC 지원자 전체 22만1,700명 역대 최고 한인 4,198명 작년보다 5.7% 늘어 LA 14만명대 육박 가주 한인 4,198명 2018년 가을학기 UC계열 지원자 수가 역대 최고를 기록한 가운데 가주 내 한인 지원자는 총 4,198명으로 집계됐다. UC 총장실이 14일 공개한 2018...
    Views1627 file
    Read More
  13. 산타모니카 칼리지 UC 편입 1,194명 최다

    2016-17학년도 편입현황 27년째 가장 많이 배출, UCLA 진학 482명 기록 한인 학생들도 많은 산타모니카 칼리지가 올해도 UCLA와 UC 버클리를 포함한 UC 계열대에 가장 많은 편입생을 배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UC 총괄총장실의 2016-17학년도 기준 캘리포니아 ...
    Views2076 file
    Read More
  14. 무비자(ESTA) 입국은 시민권자와 결혼 신분변경 불가능

    무비자(ESTA) 입국은 시민권자와 결혼 신분변경 불가능 지난 9월 이민법 규정 강화 혼인 계획 중이면 K-1 필요 1. 미국 시민권자 한인 남성과 혼인을 앞두고 있는 한국인 여성 K씨는 지난주 무비자(ESTA) 신분으로 LA국제공항(LAX)을 통해 입국하다 이민국의 ...
    Views3483 file
    Read More
  15. 위스콘신주, 한국 운전면허 사용 가능

    위스콘신주, 한국 운전면허 사용 가능 앞으로 한국 운전면허 소지자는 위스콘신주 운전면허를 시험 없이 교환 발급받을 수 있다. 한국 경찰청은 17일(한국 시간) 위스콘신주와 ‘운전면허 상호인정 약정’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운전면허 상호인정은 18세 이상 ...
    Views2538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5 Next
/ 35

INFORMATION

CONTACT US

이메일 : info@miju24.com

업무시간 : AM 08:00 ~ PM 18:00

www.miju24.com

Copyright 2009~ Miju24.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