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Views 29 Votes 0 Comment 0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고사리철, 제주토박이가 얘기하는 고사리 백과사전 


“고사리를 꺾기 전에 반드시 알아야 할 고사리의 모든 것”


고사리의 계절입니다. 제주도의 들판에서 쉽게 채취할 수 있는 제주고사리는 청정지역이라 그런지 품질이 우수해서 고사리철만 되면 육지에서 고사리꾼들이 몰려들기도 합니다. 고사리는 같은 지역에서 한철에 아홉 번까지 꺾는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봄철 내내 계속해서 날짜 간격을 두고 싹을 틔우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한번 갔던 지역을 며칠 있다고 또 가는 것입니다.  

제주도의 들판이라 해도 꺾는 시기가 같은 것은 아닙니다. 대략 지금쯤이면 전 지역이 고사리 풍년이겠지만 처음 솟아나는 시기는 조금 차이가 있습니다. 제주시를 중심으로 성산포 방향인 동쪽이 조금 빠르게 나타납니다. 약 일주일 정도의 차이를 두고 서쪽은 늦게 솟아난다고 합니다.

그리고 고사리를 채취하다 보면 신기한 부분도 많습니다. 방금 봤는데도 한눈을 팔았다가 다시 찾아보면 대체 어디로 사라졌는지 보이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들풀의 색과 비슷하여 착각을 해서 그런 것입니다. 유독 고사리를 잘 찾는 사람은 따로 있습니다. 무엇보다 남의 꽁무니를 따라 다니면서 꺾는 사람이 진짜 고수입니다.  

99EC9F3B5E9EEC7619


!!잠깐 여기서 고사리에 대한 기본 상식 몇 가지...!!

4월에 찾아오는 짧은 장마, 제주에서는 고사리장마라고 합니다.
이 즈음에 고사리들이 쑥쑥 올라오기 시작합니다.
고사리는 비가 내린 다음날 많이 올라옵니다.
고사리는 손으로 꺾기 때문에 꺾는다고 표현을 합니다.

 


제주도 사람들은 일 년 동안 가정의 대소사에 쓰일 고사리를 이 계절만 되면 채취를 하여 잘 건조 시킨 후 정성스럽게 보관하곤 합니다. 제주사람들이 손수 고사리를 채취하여야 하는 가장 큰 이유이기도 합니다. 울 집에서도 어린 시절부터 제사상에 빠지지 않는 나물인 고사리를 해마다 직접 꺾어 오곤 합니다. 너무 귀한 식재료라서 비교적 많이 꺾어온 해에는 쓸 만큼만 남겨두고 시장에 내다 파는 집도 허다합니다. 

간혹 블로그를 통해 고사리 관련 포스팅을 하는데 어디를 가야 고사리를 꺾을 수 있는지 문의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오프라인 주변에도 그런 분들이 제법 많습니다. 처음 겪는 분들이라 이해를 못하는 건 아니지만, 제주도 들판에 나가면 온통 고사리 천지입니다. 많고 적음의 차이는 조금 있지만, 중산간 도로를 달리다 보면 유독 차들이 많이 세워진 곳이 있는데 고사리가 많은 지역이라 보시면 됩니다. 

9978F53B5E9EEC761C


99B3BA355E9EEC7618


고사리를 꺾기 위해서는 준비해야할 필수품들이 몇 가지 있습니다.

-일기예보를 보고 비옷 준비여부를 판단해야합니다.
-마실 물은 반드시 준비합니다.
-비상연락에 필요한 휴대폰은 충분히 충전하고 휴대합니다.
-햇볕에 노출되기 때문에 선크림과 챙 있는 모자 꼭 챙깁니다.
-장갑은 안쪽 코팅이 되어 있는 장갑이 좋습니다.
-튼튼한 등산화도 좋지만 목이 긴 장화가 더욱 좋습니다.
-길을 잃었을 때를 대비해서 호루라기가 있으면 좋습니다.
-비교적 넉넉한 배낭과 손부직포가방을 따로 준비합니다.

(오일장에서 파는 고사리용 앞치마를 쓰시는분 많은데, 이건 양이 많아지면 허리 굽힐 때 무게가 앞으로 쏠려서 허리가 많이 아픕니다.) 

99753B355E9EEC7626


고사리를 꺾기 위해서는 명심해야할 사항들이 몇 가지 있습니다.

-아침기온은 춥기 때문에 따뜻하게 입고 나가야합니다.
-고사리는 가시덤불에 많이 있습니다. 다치지 않게 조심합니다.
-뱀이나 진드기 등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길을 잃지 않도록 자신의 위치를 자주 스캔합니다.
-동료가 있으면 서로 떨어지지 않도록 위치 파악을 합니다.
-소지품은 반드시 배낭에 넣고 지퍼로 단단히 잠급니다.
-산소 주변의 고사리는 꺾지 않습니다. 
 
고사리를 꺾을 때에는 계속해서 허리를 구부려야 하기 때문에 자칫 허리에 무리가 갈수 있으니 충분한 스트레칭이 필요하고요, 비교적 넉넉한 크기의 낡은 배낭과 함께 손에 들고 다니면서 꺾어 넣을 부직포 가방을 따로 챙기면 좋습니다. 마실 물과 휴대폰 등은 뒷짐 진 배낭에 챙겨 넣고요, 주머니에는 가능한 중요한 물건을 두지 않습니다. 잃어버리면 거의 못 찾는다고 보면 됩니다. 

99B4CB3F5E9EEC7621

<꺾은 고사리는 이렇게 임시 보관하고>

99F27C365E9EEC761F

<양이 차면 이렇게 배낭에 넣습니다>

제주도의 들판 전역에 고사리가 많지만 유독 많이 몰려 있는 곳이 있기에 자기들만 기억해 놓고 있다가 해마다 가는 곳이 각자 정해 있습니다. 저는 예전에는 제주시에서 동쪽으로 30분 가야 만날 수 있는 들판에 갔었지만, 최근 몇 년은 새별오름 앞 들판, 그리고 올해는 제주시 근교 들판에서 생각보다 많은 양을 꺾었습니다. 이처럼 어디를 막론하고 제주도 들판은 고사리 천지입니다.


이 계절에 한적한 도로가에 차들이 세워져 있는것을 제주도에서는 자주 볼 수 있는데, 거의 고사리 채취 차량들입니다.


99CFB5435E9EEC7628


"꺾어야 할 고사리, 꺾지 말아야 할 고사리?"

고사리를 채취 할 때는 사진에서 보는 것처럼 잎이 나오지 않고 줄기가 여러 갈래로 뻗지 않은 연한 고사리를 꺾어야 하는데 한눈에 보면 알 수가 있습니다. 행여 구분이 안 되시면 손으로 꺾어 보면 쉽게 알 수가 있습니다. 부드럽고 쉽게 꺾여서 잘려 나가면 연한 고사리입니다. 이미 시기를 놓친 고사리는 잘려 나가지 않고 질기게 붙어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고사리를 꺾는 이들에게는 불문율이 하나 있습니다. 바로 '산소(무덤)에 자란 고사리는 꺾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신기하게도 산소에는 고사리가 유별나게 많이 자랍니다. 그렇다고 해서 남의 산소에 불쑥불쑥 들어가서 채취하는 것을 금기시 하고 있습니다. 제사상에 정성스럽게 쓰일 음식재료인데 남의 산소에 있는 고사를 쓸 수는 없잖습니까? 하지만 이러한 금기에 아랑곳 않고 마구잡이로 꺾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집에서 쓸 고사리가 아니고 시장에 내다 팔 목적으로 채취를 하는 사람들이 그들이죠. 정성이나 질 보다는 양을 우선 시하기 때문입니다. 물론 이런 고사리들은 질에서도 차이가 많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가정에 정성스럽게 쓰일 고사리는 직접 채취를 하는 것'입니다.

9999A64A5E9EEC7624

<고사리로 착각하기 쉬운 고비>

간혹 이파리가 많이 나온 고사리, 그리고 윗부분 줄기가 여러 갈래로 뻗은 고사리, 그리고 너무 밑 둥으로 꺾은 고사리는 양에서는 많을지 모르지만 질로 따지면 형편없는 고사리입니다. 간혹 이런 고사리를 꺾고 자랑하시는 분도 있던데, 잘못하시는 겁니다. 그리고 고사리와 비슷하게 생긴 고비를 고사리로 착각하고 꺾으시는 분들도 있던데, 사전에 고사리를 눈으로 작 익혀둬야 합니다.  
 

993966385E9EEF612E


꺾어온 고사리입니다. 삶으려고 풀어 놓았더니 꽤 많은 양이군요. 허리를 굽혔다폈다를 반복하고 등에는 이미 채취한 고사리를 배낭에 짊어 메고 다니다 보니 다리와 허리의 근육이 많이 뻐근합니다. 하루 두세 시간 정도면 적당할 것 같습니다.

 
예년에는 고사리를 삶을 때 줄기만 놔두고 이파리 부분은 털어내 버렸는데, 요즘은 이파리 부분까지도 있는 채로 삶습니다. 고사리를 대야에 놓고 흐르는 물로 먼지만 털어낸다는 생각으로 대충 씻어줍니다. 그리고 삶으면 됩니다.
 

99764B395E9EEC761B


큰솥에 고사리를 삶는 모습인데요, 삶는 내내 피어오르는 김과 함께 고사리 특유의 향이 아주 좋습니다. 그날 채취한 고사리는 이처럼 바로 삶아 내는 것이 좋습니다. 

99C88A3C5E9EEC761C


물이 한번 끓으면 한번 뒤집어주고, 

996588385E9EEC761D


다 익은 정도는 어느 정도 삶은 다음  손으로 으깨 보면 물컹하고 익혔다고 느껴지실 겁니다. 그럼 된 겁니다.
 

998EC5465E9EEC762E


삶아낸 고사리를 찬물에 살짝 식힌 다음 햇볕에 건조 시킵니다. 얇게 펴서 건조시키면서 들어있는 이물질을 걸러냅니다. 절대로 비를 맞히면 안 되구요, 날씨가 안 좋으면 그늘에서 말려야 합니다. 햇볕이 좋은 맑은 날씨에는 약 이틀 정도면 바싹 마릅니다. 마른 고사리는 검게 변합니다.

99DEBA375E9EEC761D


고사리, 어떤 효능이?

우리는 육개장에 들어 있는 고사리를 자주 보게 됩니다. 탕 종류도 좋지만 고사리는 무침이 제맛이지요. 고사리는 양치류(fern)에 속하는 다년생 식물로  너무 춥거나 더운 지방을 제외한 전 세계에 퍼져 있습니다. 삶아서 나물 또는 국거리로 쓰기도 하고, 뿌리줄기에서 녹말을 채취해 빵을 만드는데 사용하기도 합니다. 또 뿌리줄기는 기생충에 효과가 있으며, 인디언들은 기관지염을 치료하기 위하여 뿌리줄기를 날로 먹었다고 합니다. 
 
위험하기도 합니다. 고사리를 식용으로 많이 사용하는 일본에서 위암 발병률이 세계에서 가장 높다고 하고, 익히지 않은 고사리에는 티아미나아제(thiaminase)가 들어 있어 비타민 B1을 분해해 각기병(비타민B1결핍증)에 걸릴 수 있다고 합니다. 비빔밥에 빼놓지 않고 들어가는 단골재료인 고사리나물은 고사리의 어린순으로 만든 것입니다. 또한 잎과 뿌리줄기 모두 맥주를 만드는데 사용됩니다.


간단하게 고사리 무침을 만드는 법도 소개합니다.

1.말린 고사리를 준비해서 약24시간정도 찬물에 담가놓아 불립니다.
2.고사리가 잠길 정도의 물을 넣고 약20분 삶습니다.
3.삶은 고사리를 다시 찬물에 넣고 한두 시간 불리고 난 후 물기를 없앱니다.
4.고사리에 간장, 다진마늘, 다진파, 소금을 알맞게 넣어 양념을 하고 프라이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볶습니다.
5.볶으면서 물을 넣고 양념이 스며들 때까지 끓인 후 참기름을 넣습니다.

유튜브채널에는 제주의 명소를 담은
다양한 영상들이 올려져 있습니다
구독좋아요 부탁드립니다!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통해서도
유익한 정보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유튜브 방문 & 구독하기
페이스북 방문 & 친구맺기

인스타그램 방문 & 팔로우

 


?

미국생활 - 요리, 맛집, 문화생활

맛집,TV 등 사소한 일상 얘기

  1. No Image

    사진으로만 봐도 아름다운 제주도 수국명소 13곳

            사진으로만 봐도 아름다운 제주도 수국명소 13곳 제주도의 6월은 수국이 있어 매우 아름다운 거 같습니다. 하지만 코로나로 인해 예년처럼 마음껏 돌아볼 수 없다는 것은 안타깝습니다. 여행을 극히 자제해야 하는 지금, 제주도에 살고 있는 저는 조...
    Date2020.06.04
    Read More
  2. No Image

    제주도 무인도 형제섬의 또 다른 매력

            제주도 무인도 형제섬의 또 다른 매력 바다 위 눈앞에 나타난 섬을 바라보며, 있는 것과 없는 것의 차이는 실로 엄청납니다. 그림 같이 떠 있는 섬을 보면서 저 섬이 없었다면 얼마나 밋밋할까 생각해본 분들 많으실 겁니다. 제주도의 해안도로를 달...
    Date2020.05.14
    Read More
  3. No Image

    딱 지금 안가면 놓치는 제주의 꽃밭명소, 항몽유적지 비밀의 정원

            딱 지금 안가면 놓치는 제주의 꽃밭명소, 항몽유적지 비밀의 정원 "양귀비꽃의 묽은 물결을 만날 수 있는 항몽유적지 비밀의 정원"   코로나가 삼켜버린 세상, 지루한 하루하루가 계속되고 있는 요즘입니다. 좀 나아지는가 싶더니 이태원 발 코로나가...
    Date2020.05.11
    Read More
  4. No Image

    코로나 대응, 거리두기 적합한 제주도 실외 여행지 20

            코로나 대응, 거리두기 적합한 제주도 실외 여행지 20 "이왕이면 거리두기로, 복잡한 여행지는 거르자" 미처 이렇게 많은 관광객들이 몰려올 줄은 몰랐습니다. 가정의 달 5월 황금연휴 한복판에 있는 지금, 그리고 앞으로 코로나가 종식되기 전까지 ...
    Date2020.05.03
    Read More
  5. No Image

    세상에 이런 일이, 섬뜩할 정도로 놀라운 제비의 능력

            세상에 이런 일이, 섬뜩할 정도로 놀라운 제비의 능력 이틀 전, 바로 부처님 오신 날이었죠. 해마다 부처님 오신 날이면 사찰을 찾아 가족의 건강과 행복을 빌곤 하는데요, 올해도 어김없이 제주도에 집 근처에 있는 사찰을 찾았답니다. 늘 그래왔던 ...
    Date2020.05.01
    Read More
  6. No Image

    그 남자의 기억법 23~24회-김창완의 이기심이 부른 나비효과

    유 교수가 일을 저지르고 말았다. 하지 말아야 할 행동을 했다. 자신이 평생 연구한 정훈이 결론과 전혀 다른 삶을 산다는 것에 분노했다. 책 발간을 앞두고 자신의 연구와 달리, 정훈은 새로운 사랑에 충분히 만족하고 있다.   자신의 연구 결과처럼 정훈은 ...
    Date2020.04.29
    Read More
  7. No Image

    더 킹 : 영원의 군주 4회-대한제국으로 간 김고은, 긴 서사의 시작

    "증거가 증거 한다"라는 말을 되뇌는 태을은 '이상도 살인사건'을 주목하고 있다. 아무리 생각해도 이상하기 때문이다. 평행 세계를 이야기하는 이상한 남자를 만난 후 태을의 상황도 혼란스럽기만 하다. 다시 훌쩍 떠나버린 그 남자가 생각나는 것도 당연한 ...
    Date2020.04.25
    Read More
  8. No Image

    그 남자의 기억법 21~22회-변수가 된 김창완, 판을 흔든다

    정훈과 하진이 진짜 연애를 시작했다. 어쩔 수 없이 시작된 계약 연애가 아닌 본심에서 우러난 진짜 연애라는 점에서 확연한 차이가 있다. 정훈과 하진이 연애를 하자, 하경과 일권의 사랑도 조금씩 싹을 틔우기 시작했다.    봄이 찾아오며 달달한 연애도 함...
    Date2020.04.23
    Read More
  9. No Image

    고사리철, 제주토박이가 얘기하는 고사리 백과사전

            고사리철, 제주토박이가 얘기하는 고사리 백과사전  “고사리를 꺾기 전에 반드시 알아야 할 고사리의 모든 것” 고사리의 계절입니다. 제주도의 들판에서 쉽게 채취할 수 있는 제주고사리는 청정지역이라 그런지 품질이 우수해서 고사리철만 되면 육지...
    Date2020.04.21
    Read More
  10. No Image

    아무도 모른다 15회-꼬리 잡힌 박훈, 김서형이 마무리할까?

    백상호는 자신의 발목이 잡힐 수 있는 증거를 권재천에게 남겼다. 임희정에게 주기로 했던 알짜배기 땅을 자신에게 달라는 요구에 권재천은 증거를 원했다. 그렇게 거래가 이뤄졌다. 갑작스럽게 사망한 권재천과 모든 것을 가지게 된 임희정. 그 사이에 백상호...
    Date2020.04.20
    Read More
List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71 Next
/ 71

INFORMATION

CONTACT US

이메일 : info@miju24.com

업무시간 : AM 08:00 ~ PM 18:00

www.miju24.com

Copyright 2009~ Miju24.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