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US.Life 미국생활 Issue
미국생활1.png
Views 1794 Votes 0 Comment 0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한인 학생 많은 테너플라이 12학년
학군 전산 시스템 해킹, GPA 고쳐

뉴저지 명문 테너플라이 성적 해킹 조작

한인 학생들이 많이 재학하는 뉴저지주 테너플라이 고등학교에서 한 학생이 자신의 성적을 조작했다가 적발돼 충격을 주고 있다.

1일 레코드 보도에 따르면 한 12학년 학생이 지난 10월 학군 전산 시스템을 해킹해 자신의 평균 성적(GPA)을 높게 조작했다. 이 학생은 조작된 성적을 대학 입학 지원서에 첨부해 보냈다.

하지만 학교 측이 해당 학생의 성적 조작 행위를 발견, 정학 및 조작된 성적으로 제출된 대입 지원서를 무효화시켰다. 이 학생은 16세로 미성년자이기 때문에 신원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학교 학부모들에 따르면 인도계 학생으로 알려졌다.

학군 교육위원회는 테너플라이 경찰에 정식 수사를 의뢰한 상태다. 아울러 학군 측은 버겐카운티 청소년 법원(juvenile court)에 해킹 등의 혐의로 해당 학생을 고발했다.

이 사건에 대해 학생들이 받는 성적 스트레스가 상상 이상으로 심각한 것이 원인이라는 지적도 존재한다.

특히 테너플라이처럼 우수한 학생이 몰리는 명문 학군일수록 아이비리그 등 명문대에 진학해야 하다는 스트레스가 심각하다는 지적이다. 이 같은 강박감이 성적 조작까지 하게 만든 원인일 수 있다는 것이다.

한 교육 전문가는 "성적 상위권 학생일수록 커닝 등 성적을 올리기 위한 부정 행위가 만연돼 있다"고 지적했다. 명문대 입학을 위해서는 AP 등 어려운 과목을 필수로 들어야 하고 모든 과목에서 A를 받아야 하기 때문이다. 한 과목이라도 낮은 평가를 받았다간 GPA가 대폭 낮아져 아이비리그 진학의 꿈을 접어야 한다는 것이 명문 고교에 다니고 있는 학생들의 현실이다.

또 학교들도 경쟁력 강화를 명문으로 학생들에게 과도한 과제와 어려운 수업을 요구하고 있다. 명문 학교에 자녀를 보내는 학부모들 역시 학생들의 건강한 삶보다는 학업 성적에 더 비중을 두는 경향을 보인다. 테너플라이 고교 11학년 학생의 어머니인 일리나 매터슨은 "아이가 몸이 좋지 않았지만 학교에 빠지는 것을 두려워했다. 몸이 아파도 어떻게든 학교에 가야 한다고 했다"며 "성적과 건강한 삶에 대한 균형을 맞추기가 사실상 어렵다"고 토로했다.

한편 학교 측은 전체 학부모에게 서한을 보내 이 사건에 대해 알렸다. 이 서한에서 학교장은 "조사 결과 다른 학생들의 성적은 조작이 없었다"고 밝혔다.




미국생활 Issue

미국생활 관심사 이슈

  1. 일부 처방약 보험 없이 구입하는 게 더 저렴

    일부 처방약 보험 없이 구입하는 게 더 저렴 10% 정도 해당…소비자들 분노 업계 "그래도 보험 있어야 싸다" 일부 처방약은 건강보험 없이 구입하는 것이 더 저렴한 것으로 나타나 고객들의 분노를 사고 있다. 뉴욕타임스는 온라인탐사보도 매체 프로퍼블리카(...
    Views1760 file
    Read More
  2. 취업이민 노동허가 갈수록 지연

    취업이민 노동허가 갈수록 지연 ‘정상처리’거의 4개월 소요, 트럼프 이후 갈수록 지연 취업이민 문호가 수개월째 ‘오픈’ 상태를 유지하고 있으나 취업이민 노동허가(PERM) 처리도 다시 뒷걸음질 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취업이민 신청자들의 서류수속 대기기...
    Views2428 file
    Read More
  3. LA 카운티 미국판 부당거래 부패경찰 300명

    LA 카운티 미국판 부당거래 부패경찰 300명공권력 남용·성추행 등 상당수 현직에서 근무 LA 카운티 셰리프국 내에 공권력 남용, 부당행위 등으로 문제가 있는 경관들이 300여 명이 되는 것으로 밝혀졌다. LA타임스는 일명 ‘브래디 리스트’라고 불리는 2014년...
    Views1700 file
    Read More
  4. 12월 연말, 연방정부 셧다운 VS 이민개혁 정책 합의 관건

    12월 연말, 연방정부 셧다운 VS 이민개혁 정책 합의 관건 민주당은 DACA 보호 등 요구 공화당, 합법이민 축소로 맞불 예산안 처리 험난한 협상 남아 연장안 하원 통과로 22일까지 연방정부가 이민정책을 둘러싸고 정부 운영이 정지되는 '셧다운'까지 우려하는...
    Views1531 file
    Read More
  5. 한인 남편과 내연녀 체포 본처 살해 혐의

    한인 남편과 내연녀 체포 본처 살해 혐의 LA 딸들 '모친 실종' 신고 주택 내부 살해 증거 찾아 "남편과 내연녀 살인 공모" 시신 유기한 듯…수색 중 아내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40대 한인 남성과 내연녀가 체포됐다. 중가주 샌베니토카운티셰리프국...
    Views3068 file
    Read More
  6. LA시 마리화나 판매·면허 확정

    내년 1월부터 시행, OC는 판매 불허 캘리포니아의 기호용 마리화나 합법화 조치 시행이 내년 1월1일로 다가온 가운데 LA 시정부의 마리화나 판매 및 라이선스 발급 관련 규정이 LA 시의회를 통과, 마침내 LA 지역의 마리화나 합법화 관련 절차와 규제 내용이 ...
    Views1663 file
    Read More
  7. 국세청 IRS 개인납세자번호 ITIN 갱신 이달 말까지

    국세청 IRS 개인납세자번호 ITIN 갱신 이달 말까지 최근 3년간 미사용자 대상 중간번호 70,71,72,80도 국세청(IRS)이 개인납세자 번호(ITIN) 갱신을 당부했다. 지난해 2016년 ITIN 갱신을 의무화한 IRS는 이달 말일부터 ITIN이 만료된다며 대상자들은 서둘러 ...
    Views1755 file
    Read More
  8. 외국 국적 취득해도 국민연금 받는다

    외국 국적 취득해도 국민연금 받는다 “바다에 파도칠 때 내 마음 맡겨볼까?” 바우씨의 옛 동료는 가끔 이렇게 중얼거리며 먼 나라를 동경했다. 그러더니 정말 은퇴 후에 경치 좋은 따뜻한 나라로 이민 가서 살고 있다. 그리우면 다시 돌아올 요량으로 인생 2...
    Views1943 file
    Read More
  9. 한인 대학원 떄 성폭행 피해 스탠포드서 은폐

    17년전 스탠포드대 대학원 재학중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추서영씨의 당시 학생증(오른쪽)과 가해자인 제이 플리겔맨 교수. 대학원생 17년 전 유명교수 고발 불구 당시 대학관계자들 쉬쉬하며 조롱까지 “ 아직도 악몽에…” 한인 대학원 떄 성폭행 피해 스탠...
    Views1886 file
    Read More
  10. 뉴저지 명문 테너플라이 성적 해킹 조작

    한인 학생 많은 테너플라이 12학년 학군 전산 시스템 해킹, GPA 고쳐 뉴저지 명문 테너플라이 성적 해킹 조작 한인 학생들이 많이 재학하는 뉴저지주 테너플라이 고등학교에서 한 학생이 자신의 성적을 조작했다가 적발돼 충격을 주고 있다. 1일 레코드 보도...
    Views1794
    Read More
  11. 인종혐오 30대 한인남성 중국 여성들 상대로 강도 행각

    경찰에 "중국인 싫어한다" 최고 5년 징역 선고 전망 인종혐오 30대 한인남성 중국 여성들 상대로 강도 행각 중국 여성들을 상대로 인종혐오성 강도 행각을 벌인 30대 한인 남성이 1일 유죄를 인정했다. 퀸즈검찰은 1일 보도자료를 내고 한국 국적의 케이 S 이...
    Views1525 file
    Read More
  12. 워싱턴 주립대 한인교수 지도팀 AI 경진대회 우승

    워싱턴 주립대(UW)의 최예진(맨 오른쪽) 교수와 학생들이 아마존 주최 인공지능 경연대회에서 우승한 뒤 기뻐하고 있다. [UW 제공] 워싱턴 주립대 한인교수 지도팀 AI 경진대회 우승아마존 주최 50만달러 상금 한인 교수가 지도하는 대학생 인공지능(AI) 연구...
    Views1868 file
    Read More
  13. 응급 앰뷸런스 4마일 이용료가 3600불

    민간 앰뷸런스 업체에 대한 가격 통제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앰뷸런스 이용료가 급등한 것으로 나타났다. 응급 앰뷸런스 4마일 이용료가 3600불 비용 통제 제대로 안돼 민간업체 요금 천정부지 보험 혜택 못받는 경우도 3606달러. 4마일 거리의 병원행 앰뷸...
    Views2303 file
    Read More
  14. 이민진 소설 파칭코, NYT 2017년 배스트 10선 포함

    이민진 소설 파칭코, NYT 2017년 배스트 10선 포함 재미동포 작가의 소설이 미국 유력 일간 뉴욕타임스(NYT)의 '2017년 베스트서적 10선'에 포함됐다. 뉴욕타임스는 30일 올해의 책 10권을 선정하면서 한인 1.5세인 이민진(49) 작가의 소설 '파칭코'(Pachinko...
    Views3014 file
    Read More
  15. 최저임금 인상 , 과거 연봉, 범죄기록 물어볼수 없어

    2018년 1월1일부터 달라지는 고용 관련 규정 직원 20~49명 12주 출산휴가 범죄기록 여부 물어도 안돼 가주 최저임금 50센트 인상 내년 1월 1일부터 가주의 시간당 최저임금이 50센트씩 오르고, 새로운 무급 출산휴가법이 시행된다. 또 고용주가 구직자에게 범...
    Views1546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5 Next
/ 35

INFORMATION

CONTACT US

이메일 : info@miju24.com

업무시간 : AM 08:00 ~ PM 18:00

www.miju24.com

Copyright 2009~ Miju24.com. All rights reserved.